고창읍성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trip

페이지 정보

본문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은 우리나라에서 군 단위로는 최대의 고인돌 밀집지역이다. 고창읍성(모양성)과 선운사, 그리고 동리 신재효와 미당 서정주의 고장인 고창은 삼한시대인 마한의 54개 소국 가운데 "모로비리국"의 시초로 열리기 시작, 백제 때에는 "모량부리현" 또는 "모양현"으로 불렸고 고려시대 이래 "고창현"으로 불렸다. 고창은 방장산을 긴 노령산맥을 등허리에 안고, 서해에 연해지면서 자리한 고을터이다. 특히 고창은 전북의 삼신산 중 하나인 방장산 여맥이 이어져 일으켜 세운 곳이다. 방장산이 좌우로 펼쳐져 고창군 일대를 광할한 대지로 만든다. 고창은 풍수지리학상, 오행에 적합한 형태를 취하고 있는 드문 지역으로 동쪽과 남쪽이 높은 반면 서북쪽이 낮게 형성되어 통풍과 햇빛이 골고루 퍼져 농작물 재배는 물론 인간의 두뇌 형성에도 아주 좋은 인맥의 고장이자 예향으로 널리 알려진 고을이기도 하다.고창의 산야는 전라북도의 다른 시군에 비해 낮은 야산으로 형성되어있다. 즉 비산비야 지역이다.

* 연혁
고창읍성은 조선 단종 원년(1453년)에 왜침을 막기 위하여 전라도민들이 유비무환의 슬기로 축성한 자연석 성곽이다. 일명 모양성이라고도 하는 이 성은 나주진관의 입암산성과 연계되어 호남내륙을 방어하는 전초기지로서 국난호국을 위한 국방 관련 문화재로 보존되고 있다. 1965년 4월 1일 사적으로 지정된 이 성의 둘레는 1,684m 높이가4~6m, 면적은 50,172평으로 동, 서, 북문과 3개소의 옹성 6개의 치성을 비롯하여 성 밖의 해자 등 전략적 요충시설이 두루 갖추어져 있다.성내에는 동헌, 객사 등 22동의 관아건물과 2지 4천이 있었으나 전화로 소진되고 성곽과 공북루만 남아있던 것을 1976년부터 옛 모습대로 복원해 오고 있다.

* 축성 목적
산성은 성과 연결이 잘 되는 곳에 축성하게 되는데, 고창읍성에서 제일 가까운 곳에 입암산성이 있으며, 입암산성은 나주진관과 더불어 호남내륙을 방어하는 요충지였다. 호남내륙에서 한양에 갈 때는 노령산맥인 갈재를 넘어야 했다. 그런데 갈재는 험준하고 봉변을 주는 곳이었다. 이러한 곳을 지키고 영광, 고창, 장성 등 부근 지역의 농산물과 해산물을 법성포를 통해 반출하는 것을 막는 역할을 입암 산성이 담당했었다. 서해안을 노략질하는 왜구도 입암산성에서 막아야 하는데, 입암산성과 법성포와 고창, 영광지역은 너무 멀어 입암산성의 힘이 크게 미치지 못해 서해안 일대를 지키는 전초기지가 절대적으로 필요했다. 고창읍성은 이런 이유로 축성되었고 호남내륙을 왜구의 노략질로 부터 지켜왔다.

* 축성방식
축성에 사용된 석재는 거의 자연석이지만 초석, 대리석, 당간지주 등 어느 절에서 나온듯한 석재들을 깨뜨려 쓴 것도 가끔 끼여 있다. 특히 북문인 공북루의 주춧돌 높이는 제각각이라서 1m쯤 되는 것이 있는가 하면 아예 땅에 깔려 기둥이 바닥까지 내려온 것도 있어서 이채롭다.

* 고창읍성의 특징
조선시대의 읍성들은 평야지대에 양면을 돌로 쌓아 만들고 성문위에는 누각을 지어 적을 감시하고 전투를 지휘했으며 성내에서는 관민이 함께 생활하였다. 그런데 고창읍성만은 나즈막한 야산을 이용하여 바깥쪽만 성을 쌓는 내탁법 축성 기법을 사용하였으며, 성문 앞에는 옹성을 둘러 쌓아 적으로부터 성문을 보호할 수 있도록 축성하였다. 또한, 성내에는 관아만 만들고 주민들은 성밖에서 생활하다가 유사시에 성안으로 들어와서 함께 싸우며 살 수 있도록 4개의 우물과 2개의 연못을 만들어 놓았다. 성벽에는 축성에 참여했던 고을 이름과 축성연대가 새겨져 있어 계유년(1453)에 전라 좌, 우 도민들이 모두 참여하여 축성했음을 알 수 있다.

▶ 답성(성밟기)놀이
성을 밟으면 병이 없어 오래살고 저승길엔 극락문에 당도한다는 전설 때문에 매년 답성놀이 행사가 계속되고 있으며, 성밟기는 저승문이 열리는 윤달에 해야 효험이 많다고 하며 같은 윤달이라도 3월 윤달이 제일 좋다고 한다. 또한 엿새날이 저승문이 열리는 날이라고 하여 초엿새, 열엿새, 스무엿새날에 답성 대열이 절정을 이루고 있다. 성을 "한 바퀴 돌면 다리병이 낫고, 두 바퀴 돌면 무병장수하며 세 바퀴 돌면 극락승천 한다."고 한다. 성을 돌 때는 반드시 손바닥만한 돌을 머리에 이고 성을 돌아 성 입구에 다시 그 돌을 쌓아 두도록 되어 있다. 고창 읍성이 아낙네들의 힘만으로 축조되었다는 전설적 사연으로 답성도부녀자들 만의 전유민속이 되었지만 흙 한줌, 돌 한 개도 모두가 부녀자들의 손과 머리로 운반, 구축되었던 당시의 대역사를 되새겨 보는 뜻으로 돌을 머리에 이고 도는 풍습이 남아있다. 또한 돌을 머리에 이고 성을 도는 관습은 여인네들의 체중을 가중시켜 성을 더욱 단단히 다지게 하는 의도였을 것이다. 그리고 가장 깊은 뜻은 이 성곽의 축성 배경이 왜침을 막기 위한 것이었으므로 유사시의 석전에 대비하는 유비무환의 예지로서 머리에 인 돌을 성안에 쌓아 두고갔다는 전설도 모두가 호국의 예지를 빛내 주는 이야기들이다. 고창군에서는 답성민속을 기리기 위해 음력 9월 9일인 중양절을 군민의 날로 정하고「모양성제」와 함께 답성놀이를 재현하고 있다.

▶ 수문장 재현
음력 9월 9일을 전후하여 4일간 ''모양성제''가 열리며, 이때 조선시대 관군복장을 갖춘 수문장이 고창읍성을 수호하는 장면을 재현된다. 고창 읍성의 성곽 주위에 수십개의 옛 진영 깃발을 꽂아 고을수령(현감)이 재임하던 시절 관아의 위엄을 갖춰놓고 형형색색의 멋진 조선시대 관군복에 칼을 든 수문장과 흑백색의 순라복장에 창을 든 포졸을 공북루에 배치했다. 특히, 스스로 관군이 되어보기를 원하는 관광객을 위해 관리사무소에 관군복을 비치해 놓고 이를 빌려줌으로써 사진촬영을 통해 관군으로서의 체험도 직접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도 마련해 놓고 있다.

▶ 척화비
이 비는 조선말기에 대원군이 펼친 쇄국정책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것으로 병인년에 비문을 만들고 신미년(1871)에 세워 진 것이다. 비문의 내용은 "서양 오랑캐가 침범하는데 싸우지 않는 것은 곧 화친을 하자는 것이요, 화친을 하자는 것은 나라를 파는 것 임을 온 백성에게 경계한다." 라는 뜻이다. 이 비문을 지은 병인년에는 천주교에 대한 탄압도 도화선이 되어 병인양요가 발생하였고, 비를 만들어 세우 신미년에는 미국군함이 강화도를 침범한 신미양요가 발생하였다.

▶ 관아건물
읍성 내에는 22동의 관아건물이 있었으나, 전화로 소진되고 1976년부터 지금까지 동헌과 객사 등 12동의 관아건물을 복원완료하였고 나머지 10동도 복원할 계획으로 있다.
이용안내
  • 쉬는날 : 연중무휴
  • 안내문의 : 고창읍성 063-560-8067
  • 유모차 대여여부 : 없음
  • 애완동물 동반 가능 여부 : 없음
  • 신용카드 가능 여부 : 없음
  • 입 장 료 : * 개인 - 어른 3,000원 / 청소년ㆍ군인 2,000원 / 어린이 1,500원
  • 화장실 : 있음
  • 주차요금 : 무료
위치안내
(56440) 전라북도 고창군 고창읍 모양성로 1

사진 더보기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읍성
고창 여행 전북 당일치기 읍성 데이트하기 좋은 곳고창 여행 전북 당일치기를 하던 고창 읍성 데이트하던 일단 모든 분들은 입구에서 어른 3000원 청소년 2... 곳이고 터미널에서 전라남도 가는 버스가 수시로 운행되고 있었어요. #고창 #전북 #당일치기 #읍성 #데이트 - photocoming 여행충동
고창 가볼만한곳 야경은 고창읍성 모양성 추천제 고향인 전북 고창에 가면 꼭 가봐야할 곳이 있어요 그 곳은 바로 고창 모양성!! 모양읍성은 꼭 한번은... 예뻐요 고창읍성가면 필히 보는 동상! 모양성을은 옛날에 저렇게 한복을 입은 여인들이 머리에 돌을... - ❥ 사계절 내내
국내여행, 전라북도 고창 특별한 관광지 다녀왔어요!(고창읍성... 전북특별한관광지는 고창읍성입니다. 왜적의 침입을 막기 위해 쌓은 석성으로 읍성으로서는 거의... 같이 간 친구말로는 고창에서 갔던곳 중 고창읍성이 가장 멋있었던곳이라고!! 저도 고창에서 다시 가보고... - 리나의 달콤한 도시♥
[210505] 고창읍성 둘레길 걷기고창 학원농장 들러 청보리보고 중원리에 있는 천연기념물 이팝나무 보고 고창읍성으로 가는 길 산... 읍성답네요. 외벽이 돌로 만들어진 매표소가 인상적입니다. 관람료 어른 3000원 청소년 및 군인 2000원... - ♬ 세 아들맘 블로그 ♬
수원 화성보다 340여 년 앞서 축성된 고창 읍성(모양성)이래 "고창현"으로 불렸던 것에서 유래한 것이다. 고창읍성 축성 참여 마을을 알아볼 수 있다는 점에서 읍성을 바라보며 자부심을 느꼈을 당시 전라도민들의 마음도 살짝 엿볼 수 있다. 전해져오는 놀이로 일명... - 김영선 닥종이
주변 관광, 숙박 정보
고창 복분자와 수박축제
고창 복분자와 수박축제 (1.8km)
고창읍성
고창읍성 (0km)
고창읍성한옥마을[한국관광 품질인증/Korea Quality]
고창읍성한옥마을[한국관광 품질인증/Korea Quality] (0.2km)
고창신재효고택
고창신재효고택 (0.2km)
고창판소리박물관
고창판소리박물관 (0.2km)
동리국악당
동리국악당 (0.2km)
우진갯벌장어
우진갯벌장어 (1.1km)
고창문화원
고창문화원 (0.4km)

페이지 정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라북도   #고창읍성   #관광정보   #


Copyright © tripallways.com. All rights reserved. / 문의 : support@tripallways.com